[베이징Y로그] 김민석에 스며든 밤, 방역택시 타고

[베이징Y로그] 김민석에 스며든 밤, 방역택시 타고

2022.02.11. 오후 2:3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쇼트트랙 편파 판정으로 분통 터지는 나날 속에, 스피드스케이팅 김민석 선수가 남자 1천500m에서 동메달을 땄습니다.

힘과 지구력을 겸비해야 하는 1천500m는 아시아인이 넘보기 어려운 종목이죠, 평창에 이어 베이징에서도 김민석만이 유일하게 시상대에 올랐습니다.

우리 선수단 첫 메달이라 더 감동적!

김민석의 멋진 경기에, 기자회견까지 챙기고 푹 빠져든 YTN 취재진 3명, 방역 택시를 타고 폭풍 수다를 떨었습니다.

YTN 취재진의 고군분투 생존기 <베이징 Y로그>, 네 번째 편은 '김민석에 스며든 밤, 방역택시 타고'입니다.


#베이징동계올림픽 #베이징 #베이징올림픽 #코로나19 #YTN #올림픽 #베이징Y로그 #이지은 #조은지 #이현오 #김세호 #김민석 #스피드스케이팅 #게임택시 #방역택시 #김민석_동메달 #올림픽택시 #스피드김민석


YTN 조은지 (zone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