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정·이유빈, 女 1,000m 메달 도전...중국과 다른 조

최민정·이유빈, 女 1,000m 메달 도전...중국과 다른 조

2022.02.11. 오전 09:0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오늘 우리나라는 여자 쇼트트랙의 최민정과 이유빈이 밤 8시 베이징 서우두 실내경기장에서 열리는 여자 1,000m 준준결승에 출전해 남자 1,500m 황대헌에 이어 두 번째 금메달 사냥에 나섭니다

남자 500m 예선과 남자 5,000m 계주 준결승전도 잇달아 열립니다

우리 선수들은 모두 중국 선수들과는 다른 조에 편성돼 판정 관련 부담은 조금 덜게 됐습니다.

남자 스켈레톤 1·2차 시기에서 각각 10위와 12위로 저조했던 정승기와 윤성빈은 3, 4차 시기에서 순위 상승을 노리고, 여자 컬링은 영국과 2차전 경기를 치릅니다




YTN 서봉국 (bksu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