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윤영글 "항상 꿈꾸던 일이 현실로"...감격의 눈물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우리나라 여자축구 대표팀이 골키퍼 윤영글의 선방 쇼를 앞세워 FIFA 랭킹 1위 미국과 비겼습니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미국 캔자스시티에서 열린 친선경기에서 미국과 0대 0으로 비겨, 지난 2019년 평가전 이후 두 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했습니다.

2년 전 우리와 맞대결 이후 안방에서 22경기를 연속으로 이겼던 미국은 오늘 무승부로 연승 행진에 마침표를 찍었습니다.

우리 나이로 서른다섯인 골키퍼 윤영글은 미국의 유효슈팅 8개를 모두 막아내며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습니다.

[윤영글 / 축구대표팀 골키퍼 : 이 시간을 많이 좀 기다린 것 같습니다. 항상 벤치에 앉아서 상상하고 꿈꾸던 것들이 오늘 현실로 일어나서, 항상 지금까지 축구를 하면서 골키퍼를 하면서 준비했던 것들을 오늘 다 펼쳐낼 수 있어서 매우 감사하게 생각하고요. 좋습니다.]

YTN 조은지 (zone4@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