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아프간 여성 태권도 선수, 패럴림픽 희망의 발차기

실시간 주요뉴스

아프간 여성 태권도 선수, 패럴림픽 희망의 발차기
극적으로 아프가니스탄을 탈출한 장애인 여자 태권도 선수 쿠다다디 선수가 도쿄 패럴림픽에서 희망의 발차기를 선보였습니다.

스포츠 등급 K44 여자 49kg급에 출전한 쿠다다디 선수는 16강전에서 우즈베키스탄 선수에게 12대 17로 져 탈락했습니다.

왼팔에 선천성 장애를 가지고 태어난 쿠다다디는 최근 탈레반이 아프가니스탄을 장악하면서 이번 패럴림픽에 참가하지 못할 뻔했습니다.

쿠다다디는 영상 메시지를 통해 아프가니스탄의 여성으로서 도쿄 패럴림픽에 출전하는 게 목표라며 도움을 요청했고, 여러 정부와 단체 등 국제사회의 도움으로 아프가니스탄을 탈출해 도쿄에 도착했습니다.

쿠다다디는 지난 2004년 아테네 대회 육상 종목에 출전한 마리나 카림에 이어 패럴림픽에 참가한 아프가니스탄의 두 번째 여성 선수로 기록됐습니다.


YTN 김재형 (jhkim03@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