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와이파일] 역대급 우승 경쟁...맨시티·리버풀이 남긴 숫자들
Posted : 2019-05-07 13:46
[와이파일] 역대급 우승 경쟁...맨시티·리버풀이 남긴 숫자들
역대급'이란 표현이 어색하지 않습니다. 리버풀이 뒤집으면 맨시티가 다시 뒤집는 공방전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맨체스터 시티와(이하 맨시티) 리버풀의 프리미어리그 우승 경쟁이 결국 오는 12일 최종전까지 이어지게 됐습니다. 37라운드 경기에서 두 팀이 모두 승리하면서 승점 1점 차 쫓고 쫓기는 선두 경쟁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맨시티는 12일 브라이튼과 최종전에서 이기면 자력으로 2시즌 연속 정상에 오릅니다. 반면, 리버풀은 최종전에서 울버햄튼을 이기고 브라이튼이 맨시티를 잡는 이변을 연출하기를 기원해야 합니다. 올 시즌 37라운드까지 단 1패만을 기록한 리버풀로선 그야말로 아쉽고 또 아쉬울 수 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흥미로운 건 올 시즌 리버풀의 유일한 패배가 맨시티전에서 나왔다는 겁니다.


[와이파일] 역대급 우승 경쟁...맨시티·리버풀이 남긴 숫자들

맨시티와 리버풀의 우승 경쟁은 프리미어리그 역사에 의미 있는 기록들을 남기고 있습니다. 숫자로 정리해봤습니다.

▶13
맨시티는 레스터시티전 승리로 13연승을 거뒀습니다. 프리미어리그에서 13연승이 나온 건 이번이 4번째입니다. 13연승 4번 중 두 번을 맨시티가 기록했습니다. 13연승을 두 번 기록한 팀은 맨시티가 유일합니다.

▶2
레스터시티전 승리로 맨시티는 2시즌 연속 프리미어리그에서 전 팀 상대 승리를 기록했습니다. 2시즌 연속 전 팀 상대 승리는 프리미어리그 최초입니다. 이전에 같은 기록을 달성한 팀은 현재 챔피언십에 속한 프레스턴 노스 엔드 FC입니다. 지금으로부터 129년 전인 1888∼1889, 1889∼1890 시즌까지 거슬러 올라갑니다.

▶1
레스터 시티전에서 나온 콩파니의 결승골은 맨시티에서 기록한 득점 중 처음으로 페널티 박스 밖에서 슈팅해 성공한 것입니다. 콩파니는 이번까지 맨시티에서 20골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100
콩파니의 득점을 더해 맨시티는 올 시즌 모든 경기를 통틀어 홈 경기에서 100골 고지를 밟았습니다. 잉글랜드 1부리그 기준 한 시즌 역대 최다 득점 기록입니다.

▶97
2위 리버풀의 현재 승점은 94, 역대 프리미어리그 최다 승점 3위에 올라있습니다. 12일 최종전에서 리버풀이 울버햄튼을 꺾는다면 승점 97이 돼 역대 최다 승점 2위로 올라갑니다. 역대 승점 1위는 맨시티로 2017∼18 시즌 우승 당시 기록한 100점입니다. 2위는 모리뉴 감독이 지휘한 첼시로 2004∼05시즌 우승 당시 기록한 95점입니다. 최다 승점 2위를 기록하고도 우승하지 못하는 불운의 그림자가 리버풀에 드리우고 있습니다.

*자료출처: OPTA

김재형 [jhkim03@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