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골프선수 불륜설에 비·조정석 "허위사실 법적대응"

실시간 주요뉴스

여성 골프선수와 불륜설이 제기된 가수 비와 배우 조정석 씨 측이 해당 의혹은 사실무근이라며 법적 대응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가수 비의 소속사 레인컴퍼니는 어제(6일) 공식 SNS를 통해 불륜설은 대응할 가치조차 없는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최초 보도한 매체에 문의해 소속 아티스트가 아니라는 확답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또 앞으로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악성 게시글을 다는 행위 등에 모두 법적 책임을 묻고, 선처하지 않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배우 조정석 씨가 소속된 잼엔터테인먼트도 오늘 SNS를 통해 조 씨는 거론된 여성 골프선수와 개인적인 친분이나 일면식조차 없다면서, 악의적인 명예훼손 행위에 법적으로 강력 대응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해당 루머에 연루된 또 다른 프로골퍼 박결 선수도 SNS에 "몇 년 전 스폰서 행사에서 본 게 다이고, 번호도 모른다. 말도 안 되는 일이 생겼다"는 글을 올려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YTN 황보혜경 (bohk101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