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문체부, 윤 대통령 풍자만화 관련 "만화영상진흥원 엄중 경고"

실시간 주요뉴스

문체부, 윤 대통령 풍자만화 관련 "만화영상진흥원 엄중 경고"
문화체육관광부는 윤석열 대통령을 풍자한 만화가 최근 부천국제만화축제에서 전시된 것과 관련해 한국만화영상진흥원에 유감을 표하며 엄중 경고한다고 밝혔습니다.

문체부는 정부 예산 102억 원이 지원되고 있는 만화영상진흥원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주최한 전국학생만화공모전에서 정치적 주제를 노골적으로 다룬 작품을 선정해 전시한 것은 행사 취지에 지극히 어긋난다고 밝혔습니다.

또 미발표된 순수창작품인지에 대해 깊이 있게 검토되지 않았다는 점도 확인했다며 문체부 후원 명칭 승인 취소 사유에 해당한다고 밝혔습니다.

논란이 된 작품은 최근 부천국제만화축제에서 '윤석열차'라는 제목으로 전시된 만화로, 지난 여름 진행된 전국학생만화공모전 카툰 부문 금상 수상작입니다.

이 작품은 윤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열차에 부인 김건희 여사로 추정되는 여성이 조종석에, 칼을 든 검사들이 객실에 탑승하고, 열차 앞에는 사람들이 놀라 달아나고 있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이 만화 작품을 둘러싼 논란은 표현의 자유를 둘러싼 논란으로 확산하며 온라인을 넘어서 만화계와 정치권 등으로도 번지고 있습니다.



YTN 이승은 (s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