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가장 영향력 있는 작곡가는 '베토벤'...빅데이터로 입증

실시간 주요뉴스

과학

가장 영향력 있는 작곡가는 '베토벤'...빅데이터로 입증

2020년 02월 16일 03시 3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베토벤은 서양 클래식 음악을 대표하는 작곡가인데요.

그의 음악적인 업적이 과학적으로도 입증됐습니다.

빅데이터 분석을 해봤더니, 베토벤이 후대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작곡가로 꼽혔습니다.

이혜리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청각 장애라는 한계를 극복한 베토벤.

그가 만든 음악은 여전히 전 세계 클래식 무대에서 가장 많이 연주되고 있습니다.

그의 영향력은 빅데이터를 통해서도 그대로 입증됐습니다.

국내 연구팀이 1700년에서 1900년 사이 작곡가 19명의 곡 900개를 분석했습니다.

이 곡들의 악보에서 동시에 연주되는 음정인 이른바 '코드워드'를 추출해 각각 얼마나 비슷한지, 서로 어떻게 영향을 주고받았는지를 확인한 겁니다.

그 결과 베토벤 작품의 코드 워드가 후대 작곡가들에게 가장 많은 영향을 끼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박주용 / KAIST 문화기술대학원 교수 : (베토벤은) 현대 음악으로 오는 시기까지 (영향력) 1등 자리를 놓지 않아요. (베토벤은) 새로운 것도 많이 시도했는데 새롭게 만들어낸 시도들이 뒷사람들에게 많은 영감을 줬다는 거예요.]

베토벤의 영향력이 높아진 시점은 19세기 초 고전기에서 낭만기로 음악사의 패러다임 전환이 일어난 시점과도 일치했습니다.

창의성이 가장 높은 작곡가는 러시아 출신의 '라흐마니노프'였습니다.

[박주용 / KAIST 문화기술대학원 교수 : 라흐마니노프는 1900년대 진입기에 들어가는 대단히 후기 사람임에도 불구하고, 다른 사람보다 훨씬 비교 대상이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참신성이 높게 나왔다는 건 그만큼 노력했다는 것입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 방식을 활용하면 최근 등장하는 음악이나 미술 분야 인공지능 창작물의 예술적 가치를 평가하는 일도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YTN 사이언스 이혜리[leehr2016@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