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中, 한국·일본·필리핀 등에 비자 수수료 25% 인하

실시간 주요뉴스

中, 한국·일본·필리핀 등에 비자 수수료 25% 인하
중국이 자국을 방문하는 외국인들의 비자 발급 비용을 깎아 주기로 했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오는 11일부터 내년 12월 31일까지 비자 수수료를 임시로 25% 인하한다고 밝혔습니다.

대상 국가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일본과 태국, 베트남, 필리핀, 멕시코 등입니다.

이에 따라 우리 국민이 중국 단수 비자를 발급 받을 경우 기존 3만5천 원에서 2만6천 원으로, 1년 복수비자는 10만 원에서 7만5천 원으로 수수료가 줄어듭니다.

앞서 중국은 지난 1일부터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네덜란드, 스페인, 말레이시아 등 6개국에 대해 1년간 시범적으로 비자를 면제해 주기로 했습니다.

또 내년 초부터는 싱가포르와 30일 간 상호 무비자 입국을 허용하는 등 외국인 관광객 유치와 인적 교류 확대를 위해 입국 문턱을 낮추고 있습니다.


YTN 강정규 (liv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