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한중관계 난관·도전 직면"...한국에 책임 돌려

中 "한중관계 난관·도전 직면"...한국에 책임 돌려

2023.05.31. 오후 11:2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중국은 최근 한중관계가 어려움과 도전에 직면해 있다며 책임은 자국에 있지 않다고 주장했습니다.

마오닝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지난 22일 열린 한중 외교부 국장급 협의 때 중국이 한국에 4가지 불가 입장을 통보했는지 묻는 질문에 이같이 대답했습니다.

앞서 한 국내 언론은 중국이 우리 정부를 향해 타이완 문제 등 핵심 이익을 침해하거나 친미·친일 일변도 외교 정책을 계속 펼 경우, 시진핑 주석의 방한 등 고위급 교류, 한국의 대북 주도권 행사가 불가능 할거란 4가지 입장을 전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다만, 중국은 한중일 3국 협력이 세 나라의 공동 이익에 부합한다며 우리나라가 의장국을 맡을 차례인 한중일 3국 정상회의 재개에 반대하지 않는다는 뜻을 내비쳤습니다.


YTN 강정규 (liv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