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루나' 권도형, 수갑찬 채로 법정 출두

'테라·루나' 권도형, 수갑찬 채로 법정 출두

2023.03.25. 오전 00:1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해외 도피 11개월 만에 검거된 '테라·루나 폭락 사태'의 장본인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가 수갑을 차고 법정으로 향하는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권 씨는 측근 한 모 씨와 함께 현지시간 24일 몬테네그로 수도 포드고리차에 있는 고등법원에 출두했습니다.

현지 법원 관계자에 따르면 권 씨 등은 범죄인 인도 요청과 관련해 심리를 받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국과 미국, 싱가포르에서도 수사 대상에 올라 있는 권 씨는 아직 어느 국가로 송환될지 알 수 없지만 어디로 송환되든 중형이 확실시됩니다.

한국 검찰은 법무부와 협의해 범죄인 인도 절차를 밟아 권 씨를 국내로 송환할 계획이지만 언제쯤 송환이 이뤄질지는 미지수입니다.

앞서 미국 뉴욕 연방지검은 권 씨 체포 소식 직후 그를 증권 사기, 통신망을 이용한 사기 등 8개 혐의로 기소한 뒤 송환 요청 계획을 밝혔습니다.

앞서 권도형 씨는 코스타리카 위조 여권을 사용해 두바이로 가려다가 몬테네그로 당국에 붙잡혀 공문서 위조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YTN 이상순 (ss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