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하원, 김정일·김정은 범죄자 명시 결의안..."北, 가상화폐 해킹 2조 탈취"

美하원, 김정일·김정은 범죄자 명시 결의안..."北, 가상화폐 해킹 2조 탈취"

2023.02.03. 오후 10:0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작년 가상화폐 38억 달러 해킹 (약 4조 6천억 원)
전년보다 5억 달러 약 13% 해킹 피해액 늘어나
北 연계 조직, 전체 해킹의 43% · 2조 원 절취
AD
[앵커]
미국 하원에서 북한 김정일과 김정은 위원장을 범죄자로 명시한 사회주의 규탄 결의안이 채택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지난해 전 세계 가상화폐 해킹 범죄의 절반 정도가 북한과 연계된 해커 조직의 소행이라는 보고서가 나왔습니다.

워싱턴 권준기 특파원입니다.

[기자]
뉴욕에 있는 블록체인 분석업체 체이널리시스가 2023 가상화폐 범죄 보고서를 내놨습니다.

보고서는 작년 한 해 전 세계적으로 38억 달러, 우리 돈 4조 6천억 원가량의 가상화폐가 도난됐다고 밝혔습니다.

1년 전보다 5억 달러, 13%가량 해킹 액수가 늘어난 겁니다.

특히 전체 가상화폐 해킹 가운데 절반 가까이가 라자루스 등 북한 연계 해킹 조직이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훔친 액수가 무려 16억5천만 달러, 우리 돈 2조 원이 넘어 전체 43%에 달합니다.

북한의 가상화폐 해킹 규모는 기하급수적으로 늘고 있습니다.

지난 2016년 150만 달러에 불과했던 해킹은 2018년 5억 달러를 넘긴 뒤 다소 주춤했지만 2021년 4억 달러를 넘긴 뒤 작년엔 4배 가까이 급증했습니다.

체이널리시스는 북한의 2020년 총수출 규모가 1억 4천만 달러에 불과했다는 걸 고려하면 가상화폐 해킹이 북한 경제에 상당 부분을 차지할 거라고 분석했습니다.

북한은 지난해 탄도미사일을 70발이나 쏘며 역대 최다 기록을 세웠습니다.

UN 등은 돈줄이 막힌 북한이 가상화폐 해킹에 의존해 미사일 발사를 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 하원은 스탈린, 마오쩌뚱 등과 함께 김정일과 김정은을 범죄자로 명시한 사회주의 규탄 결의안을 채택했습니다.

사회주의 체제에서 발생한 인명 살상과 기아 사태 등을 규탄하는 내용의 결의안은 미국 공화당뿐 아니라 민주당도 절반이 넘는 109명이 찬성표를 던졌습니다.

워싱턴에서 YTN 권준기 입니다.


YTN 권준기 (hijun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