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타이완 총통 "자기방어 능력 강화가 진정한 평화 가져와"

실시간 주요뉴스

타이완 총통 "자기방어 능력 강화가 진정한 평화 가져와"
중국의 군사적 압박이 커지는 가운데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이 자기방어 능력을 강화하는 길만이 진정한 평화를 가져온다고 강조했습니다.

중국시보 등 타이완 언론은 차이 총통이 지난달 30일 남부 가오슝에서 열린 상륙함 '위산' 인도식에서 이렇게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차이 총통은 중국의 군사적 위협에 맞서 "자주국방을 확립해 타이완군이 가장 좋은 장비로 국가를 수호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번에 완성된 상륙함 '위산'은 타이완 기술로 만든 첫 1만 톤급 군함입니다.

타이완 국방부는 최근 입법원에 제출한 업무보고에서 "중국 공산당은 20차 당 대회를 앞두고 시진핑 국가 주석의 연임을 위해 타이완에 대한 입장을 더욱 강경하게 할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국방부는 이어 "중국의 타이완 포위 상황 등을 고려한 육해공 연합 전투 훈련 시스템을 통해 대항 능력을 높이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중국은 펠로시 미 하원의장의 타이완 방문 이후 연일 타이완 해협 중간선을 침범하거나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하며 무력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YTN 이경아 (ka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