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日 나라 빚 '사상 최대'...국민 1인당 약 1억 원 부채

실시간 주요뉴스

日 나라 빚 '사상 최대'...국민 1인당 약 1억 원 부채
일본의 나라 빚이 사상 최대 규모로 늘어 국민 1인당 약 1억 원의 부채를 끌어안게 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일본 재무성에 따르면 지난 6월 말 기준으로 국채와 차입금 등을 포함한 정부 채무는 1천255조 엔, 우리 돈으로 약 1경 2천280조 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런 수치는 지난 3월 말보다 약 136조 원 늘어난 것으로 사상 최대 규모입니다.

이를 일본 인구 수로 나눌 경우 국민 1인당 1,005만 엔, 약 9,832만 원을 부담하게 돼 이 역시 사상 최대를 기록했습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지난 2003년의 550만 엔, 약 5,300만 원 수준이던 국민 1인당 부채가 20년 만에 배로 늘어났다고 지적했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나라 빚이 크게 늘어난 배경으로 코로나19 대응과 물가 대책 등을 위한 정부 지출이 늘어난 점을 꼽았습니다.

재무성은 올 연말에는 일본의 국가 부채가 1천411조 엔, 우리 돈으로 약 1경 3천811조 원 규모로 늘어날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일본의 국가 부채 비율은 국내총생산, GDP의 2배를 넘어서 선진국 가운데 최악의 수준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YTN 이경아 (ka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