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애플, 지난해 4분기 매출 149조 원...사상 최대 분기 매출

실시간 주요뉴스

애플, 지난해 4분기 매출 149조 원...사상 최대 분기 매출
애플이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과 반도체 부족 사태 속에서도 사상 최대의 분기 매출을 기록했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 등에 따르면 애플은 지난해 4분기에 천239억 달러, 우리 돈으로 149조천여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습니다.

이는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11% 증가한 것으로 분기 매출 기준으로는 사상 최대입니다.

기록적인 매출에 힘입어 지난해 4분기 순이익도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25% 늘어난 346억 달러, 우리 돈으로 약 41조6천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애플의 지난해 4분기 매출과 순이익은 모두 시장의 전망치를 뛰어넘은 것입니다.

간판 부문인 아이폰의 지난해 4분기 매출은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9% 늘어난 716억 달러, 우리 돈으로 약 86조2천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앱스토어와 애플 뮤직, 애플TV+, 애플뉴스 등의 구독 서비스를 합친 서비스 부문 매출은 24%나 증가한 195억 달러, 우리 돈으로 약 23조5천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PC·노트북 등 맥 부문 매출도 25% 늘어난 109억 달러, 우리 돈으로 약 13조천억 원을 달성했습니다.

그러나 태블릿 PC인 아이패드 매출은 14% 감소했습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는 공급망 이슈가 개선되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쿡 최고경영자는 공급망 문제 측면에서는 지난해 4분기가 지난해 3분기보다 더 상황이 나빴다면서도 올해 1분기에는 상황이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YTN 김원배 (wb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