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美서도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 첫 발생...남아공 여행자

실시간 주요뉴스

코로나19의 새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자가 미국에서도 나왔습니다.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현지 시각 1일 백악관 브리핑에서 캘리포니아에 사는 사람이 오미크론 감염자임을 주와 시 보건당국이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질병통제예방센터, CDC도 이를 확인했다며 이번에 확인된 경우가 미국에서는 오미크론에 감염된 첫 사례라고 말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감염자가 지난달 22일 남아프리카공화국 여행에서 돌아왔으며 일주일 뒤인 29일에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습니다.

감염자의 증상은 가벼웠고 즉각 자가격리 조치에 들어갔으며 접촉자들의 경우 모두 음성 판정이 났다고 전했습니다.

또 감염자는 백신 접종을 마친 상태이지만 추가접종은 맞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고 덧붙였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당국은 미국인들을 보호하기 위해 여러 조치에 대해 고민하고 있다며 백신을 맞는 것이 최선의 방법인 만큼 미 접종자는 즉각 백신을 맞으라고 촉구했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