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이겨낸 106세 영국 할머니, 직접 전한 장수비결

코로나19 이겨낸 106세 영국 할머니, 직접 전한 장수비결

2021.01.17. 오전 02:4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영국의 106세 할머니가 코로나19를 이겨내고 생일을 맞이해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1차 세계대전 당시 태어난 메리 니컬슨 할머니는 두 차례의 세계대전과 스페인 독감을 포함한 두 번의 세계적 전염병을 모두 거치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할머니는 우유와 크림, 버터, 그리고 매일 밤 조금씩 마시는 위스키가 장수 비결이라고 밝혔습니다.

영국의 한 요양원에 사는 니컬슨 할머니는 지난달 31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지만 훌훌 털어내고 일어나 지난 12일 106번째 생일을 맞았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