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日 중북부 기록적 폭설...8명 사망·260여명 부상 등 피해 속출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日 중북부 기록적 폭설...8명 사망·260여명 부상 등 피해 속출

2021년 01월 11일 18시 4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일본에서는 기록적인 폭설로 인명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중북부 지방을 중심으로 2미터를 훌쩍 넘는 눈이 쌓여 수백 명이 숨지거나 다쳤습니다.

도쿄 이경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일본 중북부 지방에 폭설이 시작된 것은 지난 7일부텁니다.

주말 내내 이어진 눈에 아름드리 나무가 쓰러지고,

도심 밖 마을 중에는 고립되거나 전기가 끊긴 곳이 속출했습니다.

고속도로에는 한때 천5백 대 넘는 차량이 옴짝달싹 못한 채 갇히기도 했습니다.

[차량 운전자 : 지금 차에 기름도 떨어지고...빨리 집에 돌아가고 싶어요.]

[차량 운전자 : 결혼식에 가야 하는데 도로에 갇혀버려서 지금 화상 전화로 보고 있습니다.]

니가타현 일부 지역은  예년의 6배에 달하는 2.2미터를 넘는 눈이 쌓였습니다.

도야마와 후쿠이현에도 적설량 1미터를 넘는 곳이 속출했습니다.

예년과 비교할 때 지역에 따라 2-3배 더 많은 눈이 내린 겁니다.

기록적인 폭설로 인명피해도 잇따랐습니다.

사망자 가운데는 눈을 치우러 나갔다가 계속 쌓이는 눈을 피하지 못하고 매몰돼 숨진 경우가 적지 않았습니다.

[가토 가츠노부 / 일본 관방장관 : 제설작업을 할 때는 혼자 하지 마시고 가족이나 인근 주민에게 얘기해서 함께 충분히 주의해 대응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일본 기상청은 저기압의 이동에 따라 도쿄 등 동부 지역에도 눈이 쌓일 것으로 예상된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도쿄에서 YTN 이경아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