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펠로시 의장, 하원서 '대통령 당선인 결정' 상황에 대비"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펠로시 의장, 하원서 '대통령 당선인 결정' 상황에 대비"

2020년 09월 28일 18시 0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펠로시 의장, 하원서 '대통령 당선인 결정' 상황에 대비"
미국 민주당 소속의 낸시 펠로시 하원 의장이 오는 11월 대선에서 확실한 승자가 나오지 않는 시나리오에 대비한 준비를 시작했다고 미 정치 전문 매체 폴리티코가 보도했습니다.

폴리티코는 펠로시 의장이 하원 민주당 의원들에게 서한을 통해 오는 11월 하원이 대통령 당선인을 결정해야 하는 상황에 대비할 것을 요청했다고 전했습니다.

경합 주 선거 결과와 관련해 분쟁이 빚어지고 선거인단 투표에서 어느 후보도 유효 득표수를 얻지 못할 경우 하원이 당선자를 결정하는 '비상 선거 상황'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입니다.

이 경우 각 주를 대표하는 50명의 하원 대표들이 한 표씩을 행사해 과반을 확보하는 후보가 대통령으로 결정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펠로시 의장은 보좌진과 함께 몇 주 전부터 비상 선거 시나리오를 염두에 뒀다고 폴리티코는 설명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우편투표에 의한 조작 가능성을 거듭 제기하며 대선 결과에 대한 불복 가능성을 시사하는 등 대선을 둘러싼 불투명성이 그만큼 크다는 인식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