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목동 주상복합 아파트에서 불...12시간 만에 완진

서울 목동 주상복합 아파트에서 불...12시간 만에 완진

2024.06.19. 오후 10:3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오늘(19일) 아침 8시쯤 서울 목동에 있는 지하 6층, 지상 23층짜리 주상복합 아파트에서 불이 났습니다.

화재 진압 도중 발생한 폭발로 소방대원 17명이 경상을 입었고, 주민 42명이 연기를 마셔 치료를 받았습니다.

또, 다른 주민 40명은 스스로 대피했으며, 73명은 구조대원 도움을 받아 건물 밖으로 빠져나왔습니다.

소방당국은 한때 관할 소방서 소방력을 총동원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했으며,

장비 93대와 인력 3백여 명을 투입해 12시간 만에 모든 불을 껐습니다.

소방은 화재 초기 스프링클러가 작동하지 않았고, 불씨가 옮겨 다녀 진압에 어려움을 겪었다고 밝혔습니다.

소방당국은 지하 2층 재활용품 수집장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신고 내용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권민석 (minseok2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