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기내 난동 피운 한국인...인천 오다가 카자흐 비상착륙

단독 기내 난동 피운 한국인...인천 오다가 카자흐 비상착륙

2024.04.23. 오전 07:37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한국인 여성이 비행기 안에서 난동을 피워 인천국제공항으로 오고 있던 유럽 현지 비행기가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공항에 비상착륙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비행기는 오늘(23일) 오전 9시 30분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던 폴란드 항공기로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출발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여성은 기내에서 승무원과 다른 승객들에게 욕설을 내뱉는 등 소란을 일으켜 카자흐스탄 현지 경찰에게 체포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또한, 가족과 함께 비행기에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는데, 카자흐스탄에서 5시간가량 운항을 멈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비행기는 비상착륙 이후 다시 인천국제공항으로 오기 위해 이륙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비행기에 타고 있던 다른 한국인 승객은 승무원들의 제지에도 난동과 욕설이 3시간 넘게 계속돼 매우 당황스러웠다고 말했습니다.



YTN 권준수 (kjs81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