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 농막 화재로 2명 사망...수리산 등반 사고 2명 부상

주택· 농막 화재로 2명 사망...수리산 등반 사고 2명 부상

2024.04.22. 오전 00:0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휴일 새벽 부산에 있는 주택에서 불이나 60대 남성이 숨졌습니다.

쉬는 날을 맞아 산을 찾은 등산객 2명이 추락하는 사고도 발생했습니다.

주말·휴일 사건·사고,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좁은 골목 사이 불길이 무서운 기세로 뿜어져 나옵니다.

부산 사직동에 있는 단독주택에서 불이 난 건 새벽 0시 반쯤!

불은 30분 만에 꺼졌지만, 6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앞서 경기 오산에 있는 농막용 컨테이너에서도 불이 나 홀로 있던 70대 남성이 숨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컨테이너 안 전기적 요인으로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산 위에 소방헬기가 떠 있고 등산객이 들것에 실려 위로 올라갑니다.

낮 12시 반쯤 경기 수리산 수암봉 정상 주변에서 추락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60대 남성과 50대 여성이 머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기 김포에선 술에 취한 채 운전하다가 오토바이 운전자를 다치게 하고 달아난 50대 여성이 붙잡혔고,

안성에서는 40대 태국인 근로자가 자원순환시설 분쇄기에 빨려 들어가는 사고로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YTN 김승환입니다.


영상편집 안홍현



YTN 김승환 (ks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