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돌 사고 뒤 5m 아래 추락...불길 휩싸인 차량 운전자 사라져

추돌 사고 뒤 5m 아래 추락...불길 휩싸인 차량 운전자 사라져

2024.02.29. 오전 06:4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서울에서 추돌 사고를 낸 차량이 인도 옆 낭떠러지로 떨어져 5명이 다쳤습니다.

인천에서는 불길에 휩싸인 차량을 두고 운전자가 사라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우종훈 기자입니다.

[기자]
SUV가 완전히 뒤집혔고 내부에는 사고 충격으로 에어백이 터져있습니다.

운전자는 들것으로 옮겨집니다.

어제(28일) 오후 6시 반쯤 서울 강서구에서 SUV가 앞서가던 차량을 들이받고는 인도 안전 펜스를 뚫고 5m 아래로 추락했습니다.

20대 SUV 운전자 등 5명이 병원에 옮겨졌는데 모두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음주 측정 결과 운전자는 술을 마신 상태는 아니었습니다.

경찰은 차량 탑승자들이 치료를 마치는 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입니다.

시뻘건 불길과 검은 연기가 하늘로 치솟습니다.

어제(28일) 오후 4시 10분쯤 인천시 서구를 지나던 승용차에서 불이 났습니다.

불은 출동한 소방이 15분 만에 진화했는데, 현장에는 운전자가 없었습니다.

경찰은 승용차 운전자가 화재 직후 현장을 벗어난 것으로 보고 사라진 운전자를 찾고 있습니다.

도로에 가축 사료가 흩뿌려져 있고 화물차는 옆으로 넘어졌습니다.

어제(28일) 오후 5시 40분쯤, 충남 보령시 웅천읍 도로에서 9t 화물차가 갓길 분리대를 들이받는 사고가 난 겁니다.

이 사고로 50대 운전자가 다쳐 병원에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차량이 곡선 주로를 달리다가 중심을 잃고 넘어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어젯밤(28일) 10시 50분쯤에는 전북 군산항 7부두에서 배에 실린 화물을 검수하던 30대 남성이 바다에 빠져 병원에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해경은 육지와 배를 연결하는 사다리가 추락하며 이 남성도 바다로 떨어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YTN 우종훈입니다.

영상편집 : 안홍현


YTN 우종훈 (hun9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