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기 용인 단국대 교수연구실에서 불...300명가량 대피

실시간 주요뉴스

어제(4일) 낮 1시 50분쯤 경기 용인시 죽전동 단국대학교 미술관 4층에 있는 교수 연구실에서 불이 나 10여 분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학생들과 학교 관계자 등 300여 명이 긴급 대피했습니다.

소방당국은 폭발음이 들리고 검은 연기가 피어올랐다는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윤성훈 (ysh0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