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창문에 끼였다"…톨게이트 요금 내려던 70대 사망

"사람이 창문에 끼였다"…톨게이트 요금 내려던 70대 사망

2023.11.27. 오전 08:4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사람이 창문에 끼였다"…톨게이트 요금 내려던 70대 사망
ⓒ YTN / 기사와 상관없는 사진
AD
인천 남동구 한 톨게이트에서 요금을 지불하려던 70대 남성이 무인요금정산기와 차량 창문 사이에 끼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6일 뉴스1 보도에 따르면 인천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는 전날 오후 12시 29분 "사람이 창문에 끼였다"는 내용의 신고를 접수했다.

당시 신고는 요금소를 지나가던 행인이 확인 후 119에 알린 것으로 확인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은 심정지 상태인 70대 남성 A씨를 발견하고 응급조치 후 병원으로 옮겼으나 사망했다.

조사 결과 당시 A씨는 톨게이트 무인요금정산기에서 차량의 창문을 반쯤 열고 요금정산을 하다가 드라이브 상태로 놓여있던 차량이 움직여 정산기와 창문 사이에 끼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소방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확인 중이다.

YTN 이유나 (lyn@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