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중대본 마지막 회의..."국민 협조 덕에 일상 회복"

코로나19 중대본 마지막 회의..."국민 협조 덕에 일상 회복"

2023.05.31. 오전 09:3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코로나19 위기단계 하향을 하루 앞둔 오늘(31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마지막 회의를 열었습니다.

박민수 보건복지부 2차관은 정부서울청사에서 회의를 주재하면서 안정적인 방역상황을 달성하고 소중한 일상을 회복할 수 있었던 것은 국민 여러분이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셔서 가능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내일부터 코로나19의 감염병 위기경보 '심각' 단계가 해제되지만 앞으로도 상당 기간 코로나19와 함께 살아가야 한다며,

아프면 쉬는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격리 참여자에 대한 생활지원비와 유급휴가비 지원은 한시적으로 유지한다고 말했습니다.

코로나19 중대본은 지난 2020년 1월 20일 국내에 코로나19 환자가 처음 나오고, 같은 해 2월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으로 상향되면서 설치됐습니다.

2020년 2월 23일 첫 회의를 시작해 마지막 회의까지 691차례 회의를 개최했습니다.

중대본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라 행정안전부에 설치하는 범정부 최고 비상대책 기구입니다.

통상 행정안전부 장관이 본부장을 맡는데 범정부 통합대응이 필요한 상황에선 국무총리가 본부장이 됩니다.

코로나19 중대본은 2003년 재난현장 지휘체계가 중대본으로 일원화된 후 처음으로 국무총리가 본부장을 맡은 중대본이었습니다.

코로나19 유행 초반엔 거의 매일 회의를 하다가 상황 안정에 따라 회의 빈도가 줄었고, 최근엔 매주 수요일 주 1회 개최됐습니다.

다음 달 1일 코로나19 위기경보 단계가 '심각'에서 '경계'로 하향되면 범정부 중대본 운영은 종료되고, 복지부 중심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에서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을 총괄합니다.



YTN 김평정 (pyu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