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유치원 통합 모델 올해 말 발표...2025년 본격 시행

어린이집·유치원 통합 모델 올해 말 발표...2025년 본격 시행

2023.01.30. 오후 2:01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정부가 2025년 시행을 목표로 유치원과 어린이집의 통합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교육부는 유치원은 교육부, 어린이집은 보건복지부로 나뉜 관리체제를 교육부 중심으로 일원화하는 유보통합이 오는 2025년 시행을 목표로 본격 논의를 시작해 올해 말 새로운 통합모델을 공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교육부는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위원장을 맡고 관계부처와 관련 기관 단체 대표, 학부모 등으로 구성된 유보통합추진위원회가 내일 출범해 본격 논의에 나선다고 밝혔습니다.

교육부는 교사 자격이나 양성체제, 제3의 통합기관의 명칭과 위상 등에 대해서는 올해 말 발표하고, 이에 대한 각계 의견 수렴을 거친 뒤 내년에 최종 방안을 확정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통합 이전에 두 기관의 격차를 줄이기 위해 올해 하반기 전국 3~4개 선도 교육청을 운영하고, 내년 만 5세를 시작으로 오는 2026년까지 교육비와 보육료 지원대상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올해 상반기 두 기관의 조직과 재정 등 관리체계 통합 방안을, 하반기에는 서비스 격차 완화 방안을 발표하고 관련 법령 제정과 개정에도 나서기로 했습니다.

오는 2025년부터 관리체계를 일원화해 교육부와 시도 교육청이 중심이 돼 유보통합을 본격 실시해 오는 2026년까지 마무리하기로 했습니다.



YTN 신윤정 (yjshin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