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중학교 교실에서 친구에게 흉기 들이대...경찰, 입건 전 조사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의 한 중학교 교실에서 1학년 학생이 친구에게 흉기를 들이댄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입건 전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지난달 28일 중학교 교실에서 1학년 13살 A 군이 같은 반 친구 B 군을 주먹으로 때리고 흉기로 위협했다는 신고를 접수해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A 군은 자신이 선생님을 욕하고 교실 문을 발로 찼다는 내용을 B 군이 칠판에 적어둔 데 앙심을 품고 이 같은 일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조만간 A 군을 불러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할 예정입니다.

학교 측은 학교전담경찰관에 A 군의 범행을 알리고, A 군을 등교 정지 처분했습니다.



YTN 김지선 (sun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