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70억 횡령' 파주 지역 농협 직원, 음주운전하다 체포

실시간 주요뉴스

'70억 횡령' 파주 지역 농협 직원, 음주운전하다 체포
YTN 단독 보도를 통해 회삿돈 70억 원 횡령 사실이 알려진 농협 직원이 음주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 파주경찰서는 파주 지역 단위 농협에 근무하던 30대 직원 A 씨를 음주운전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습니다.

A 씨는 어제(28일) 오후 5시쯤 파주 시내에서 면허 취소 수준의 음주 상태로 차를 몰다가 적발됐습니다.

앞서 A 씨는 농협에 근무하면서 가격을 수십 배가량 부풀려 재고를 사들이는 식으로 5년간 최대 70억 원을 빼돌려 가상화폐 투자나 외제차 구매 등에 사용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아왔습니다.

A 씨의 횡령 혐의는 경기북부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가 담당하고, 음주운전 혐의는 파주경찰서가 수사할 방침입니다.


YTN 우철희 (woo7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