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서울 특급호텔 행사서 확진자 발생...문 대통령도 참석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의 한 특급호텔에서 열린 국제 행사에 참석한 외국인 입국자가 코로나19에 확진되면서 방역 당국이 긴급 역학조사에 나섰습니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외국인은 그제(1일)부터 오늘(3일)까지 사흘 동안 서울 그랜드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제33차 세계협동조합대회에 참석했습니다.

그제(1일) 개회식에는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해 축사를 진행했고,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를 비롯한 정·재계 인사들이 참석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청와대 관계자는 행사장이 무척 커 동선이 분리돼있었고, 접촉이 있었다면 방역 당국에서 연락이 왔을 텐데 아무 연락이 없어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YTN 송재인 (songji1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