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단독] 아파트 새시 교체하다 노동자 2명 추락사..."안전장비 미지급"

실시간 주요뉴스

아파트 베란다에서 안전 장비 없이 새시 교체 작업을 하던 노동자 2명이 추락해 숨졌습니다.

오늘(2일) 오전 9시 10분쯤 서울 방화동에 있는 아파트 8층 베란다에서 새시를 교체하던 30대와 40대 노동자가 1층으로 떨어져 숨졌습니다.

이들은 베란다 난간에 기댄 채 작업하다 무게를 못 이긴 난간이 쓰러지면서 추락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작업 당시 노동자들은 안전모 등의 장비를 착용하지 않았고, 추락 방지용 끈도 매지 않았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작업자 안전 관리를 소홀히 한 시공업체 관계자를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입니다.



YTN 정현우 (junghw504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