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찰, '한강 대학생 실종사건' 수사 마무리..."친구 불송치"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경찰, '한강 대학생 실종사건' 수사 마무리..."친구 불송치"

2021년 10월 24일 10시 5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경찰, '한강 대학생 실종사건' 수사 마무리..."친구 불송치"
지난 4월 서울 반포한강공원에서 실종된 뒤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고 손정민 씨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이 6달 만에 수사를 마무리했습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지난 22일 유족이 실종 당일 손 씨와 함께 술을 마신 친구 A 씨를 유기치사 등 혐의로 고소한 사건에 대해 무혐의로 판단해 검찰에 넘기지 않았습니다.

경찰은 손 씨가 실종 당시 입고 있던 상의와 뒤통수 부근 상처를 다시 살펴봤지만, A 씨의 혐의를 입증할 만한 단서를 발견하지 못해 '증거불충분'으로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고소인인 유족 측이 이의를 제기하면 경찰은 사건을 검찰에 넘겨야 하고, 검찰은 필요할 경우 재수사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지난 6월 경찰 내부위원과 법학·의학 전문가 등이 참여한 경찰 변사사건심의위원회는 손 씨가 타살당했다고 볼 수 없다는 결론을 내렸고, 이에 따라 경찰은 사건을 내사 종결했습니다.


YTN 홍민기 (hongmg122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