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영업자 합동분향소 이틀째...시민·정치계 조문 잇따라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인근에 설치된 자영업자 합동 분향소에 이틀째 조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코로나19 대응 전국자영업자비상대책위원회는 분향소가 차려진 어젯밤(16일)부터 자영업자와 시민들이 분향소를 찾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 정의당 심상정 의원 등 정치인들의 조문도 잇따랐습니다.

경찰은 방역 수칙에 어긋나지 않도록 기동대 인력을 동원해 분향소 주변을 둘러싸고, 조문 인원을 제한하고 있습니다.

자영업자 비대위 측은 분향소를 내일(18일) 밤 11시까지 운영할 계획입니다.



YTN 박기완 (parkkw0616@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