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호텔에 불법 주점 차리고 성매매한 일당 붙잡혀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호텔에 불법 주점 차리고 성매매한 일당 붙잡혀

2021년 06월 15일 14시 0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호텔 방을 유흥주점처럼 꾸미고 성매매를 알선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어젯(14일)밤 11시 40분쯤 서초동의 한 호텔에서 업주 민 모 씨와 알선책 2명을 성매매처벌법 위반 혐의로 붙잡아 입건했습니다.

이들은 성매매 광고를 보고 호텔을 찾아온 남성들에게 술과 안주를 팔면서 여성 종업원과 성매매를 하도록 알선한 혐의를 받습니다.

민 씨는 호텔 방에서 무허가 유흥주점을 운영해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혐의도 받습니다.

경찰은 조만간 호텔 업주와 알선책을 불러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여성 접객원 등 6명은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구청에 넘길 계획입니다.

김혜린 [khr080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