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찰, 유명 래퍼 향정신성 약물 과다복용 의혹 내사 착수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경찰, 유명 래퍼 향정신성 약물 과다복용 의혹 내사 착수

2021년 05월 04일 23시 2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서울 관악경찰서는 랩 경연 프로그램에 참가한 유명 래퍼 A 씨가 약물을 복용한 것 같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내사에 들어갔습니다.

A 씨는 지난 1일 오후 1시쯤 서울 신림동 자택에서 향정신성 약물을 과다 복용한 상태로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앞서 A 씨는 SNS에 마약 투약이 의심되는 글을 올렸고, 이를 본 팬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향정신성 약물 봉투를 다량 발견했습니다.

경찰은 A 씨가 현재 의식이 있지만, 조사받을 수 있는 상태는 아니라며 약을 입수하는 과정에서 위법성이 없었는지 조사할 계획입니다.

김혜린[khr080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