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신림동 강간미수 검거' 경찰 퇴근길 쓰러져 사망...순직처리 검토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신림동 강간미수 검거' 경찰 퇴근길 쓰러져 사망...순직처리 검토

2021년 01월 13일 00시 0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신림동 강간미수 검거' 경찰 퇴근길 쓰러져 사망...순직처리 검토
성범죄 수사를 맡고 있던 경찰관이 격무 끝에 퇴근하는 길에서 쓰러져 숨졌습니다.

어제(12일) 0시쯤 경기도에 있는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서울 관악경찰서 여성청소년강력팀장 51살 박성수 경위가 쓰러져 병원으로 옮겨진 뒤 숨졌습니다.

기저 질환이 있던 박 경위는 용의자를 추적하느라 밤늦게 CCTV 영상 분석에 매달려 왔으며, 쓰러진 당일에도 사무실에서 홀로 미제 사건을 다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부검을 의뢰한 뒤, 순직 처리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앞서 박 경위는 재작년 귀가하던 여성을 뒤쫓아가 자택에 침입하려 한 '신림동 강간미수' 사건 피의자를 붙잡는 등 공로로 경찰청장 표창을 3차례 받은 바 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