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595명| 완치 24명| 사망 13명
설 연휴 첫날 고속도로 정체 점차 풀려...저녁 7시 이후 해소 전망
Posted : 2020-01-24 17:00
설 연휴 첫날인 오늘(24일) 전국 고속도로 하행선의 주요 구간 정체가 점차 풀리고 있습니다.

오후 4시 기준으로 경부고속도로는 부산 방향으로 천안나들목에서 천안 휴게소까지 15km, 옥천휴게소에서 옥천 3터널까지 8km 구간에서 차량 운행이 더딥니다.

영동 고속도로는 이천 나들목에서 여주 분기점 7km 정도만 정체 구간이 남아 있습니다.

오후 5시 기준으로 서울에서 부산까지 4시간 40분, 대전은 2시간, 광주는 3시간 40분, 강릉은 2시간 정도 걸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주요 고속도로 정체가 조금씩 해소되고 있다며, 저녁 7시 이후 대부분 풀릴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