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법원, '유진박 착취 혐의' 매니저 구속영장 기각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법원, '유진박 착취 혐의' 매니저 구속영장 기각

2020년 01월 16일 19시 5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법원, '유진박 착취 혐의' 매니저 구속영장 기각
전자 바이올리니스트 유진박에게 수억 원대 사기를 친 혐의를 받는 매니저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습니다.

서울남부지방법원은 오늘 사기와 업무상 배임 등 혐의를 받는 유진박의 매니저 김 모 씨의 구속영장 실질 심사를 연 뒤 증거인멸과 도주의 우려가 없고, 방어권 행사를 보장할 필요가 있다며 영장을 기각했습니다.

김 씨는 유진박 명의로 거액의 사채를 빌리고 출연료를 빼돌리는 등 7억여 원의 손실을 입힌 혐의를 받습니다.

앞서 유진박에 대한 다큐멘터리를 만들던 MBC 제작진은 촬영 과정에서 김 씨의 범행 의혹을 알게 됐고, 관련 자료를 넘겨받은 인권단체가 고발하면서 수사가 시작됐습니다.

경찰은 김 씨를 불구속 상태로 추가로 조사한 뒤 조만간 검찰에 넘길 방침입니다.

부장원 [boojw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