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성윤 "절제된 검찰권 행사...수사 조직 정비 필요"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이성윤 "절제된 검찰권 행사...수사 조직 정비 필요"

2020년 01월 13일 14시 0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오늘(13일) 임기를 시작한 이성윤 신임 서울중앙지검장은 검찰 개혁에 요구에 적극 동참해야 한다면서 절제된 검찰권 행사를 강조했습니다.

또 민생 범죄 등에 대한 수사 기능도 정상적으로 작동돼야 한다면서 수사 조직의 재편 가능성을 시사했습니다.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이성윤 / 서울중앙지검장]
검찰개혁에 대한 국민들의 요구와 열망도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상황이라 생각합니다. 수사의 단계별 과정 과정마다 한 번 더 생각하고, 절제와 자제를 거듭하는 검찰권 행사가 필요합니다.

사회적 이목을 집중시키는 사건 수사가 검찰에 맡겨진 중요 임무인 것은 분명합니다. 그러나 그 과정에서 민생범죄 등 일반 형사사건에 대한 수사기능도 정상적으로 작동되어야 합니다.

현안수사는 물론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에게 매우 중요한 민생과 직결된 사건에도 투입하여, 국민에게 도움이 되는 효율적인 수사 시스템으로 정비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