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찰, 외식업체 쿠우쿠우 경영진 횡령 등 혐의 수사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경찰, 외식업체 쿠우쿠우 경영진 횡령 등 혐의 수사

2019년 11월 30일 21시 4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외식 프렌차이즈 업체 쿠우쿠우 회장을 비롯한 경영진이 회삿돈을 빼돌린 정황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쿠우쿠우 회장 김 모 씨 등 경영진을 업무상 횡령과 배임수재 등의 혐의로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 등은 협력업체들에 계약을 유지하는 대가로 사내행사 등을 진행할 때 각종 협찬을 요구해, 최근 4~5년간 금품 37억 원가량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 10월 경기도 성남의 쿠우쿠우 본사를 압수수색 해 관련 자료를 확보하고, 조만간 김 씨를 불러 조사할 방침입니다.

하지만 김 씨 등은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