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새벽 귀갓길 여성 목 조른 20대 남성 실형
Posted : 2019-09-17 18:33
늦은 새벽 귀가하던 여성을 뒤쫓아 가 목을 조른 20대 남성이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서부지법은 상해와 주거침입 혐의로 기소된 29살 임 모 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피해자가 공포 속에서 범행을 당해 신체 피해뿐 아니라 회복하기 어려운 정신적 충격까지 받았다며,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임 씨는 지난 3월 서울 은평구에서 새벽에 귀가하던 20대 여성을 뒤따라가 자택 현관문 앞에서 목을 조르고 달아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임 씨는 지난 2013년 강간치상죄로 징역 5년을 선고받아 복역한 뒤 특수협박으로 재판을 받고 있던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김우준 [kimwj0222@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