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정경심 "5촌 조카 녹취록 보도에 심각한 우려...방어권 침해"
Posted : 2019-09-12 00:20

동영상시청 도움말

조국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조 장관의 5촌 조카 등 사건 관계자들 녹취록이 언론에 공개된 데 대해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정 교수는 어제 SNS를 통해 최근 사모펀드 운용사인 코링크PE 사건 관계자들의 대화 녹취록이 무차별적으로 언론에 보도되고 있다며, 녹취록이 어떻게 언론에 들어갔는지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대화 내용의 진위와 맥락이 전혀 점검되지 않은 녹취록으로 인해 자신의 방어권이 심각하게 침해되고 있다며 강력한 항의를 표명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조 장관 가족이 투자한 사모펀드 운용사의 실소유주로 의심받는 조 장관의 5촌 조카가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사모펀드 투자처인 가로등점멸기 생산업체 웰스씨앤티 대표와 말맞추기를 시도한 정황이 담긴 녹취록이 언론에 공개됐습니다.

검찰은 두 사람의 통화 녹취록을 확보해 수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