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전 기간제 교사, 사기 혐의로 피소

실시간 주요뉴스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전 기간제 교사, 사기 혐의로 피소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의혹을 받는 전직 기간제 교사가 사기 혐의로 학부모에게 고소당했습니다.

인천 논현경찰서는 사기 등의 혐의로 30대 여성 A 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고소장을 낸 학부모는 인천의 한 고등학교 기간제 교사였던 A 씨가 지난 2월부터 3개월 동안 제자인 아들의 과외비로 6백만 원을 받고 한 번도 수업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이 학부모는 A 씨가 아들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것 같다며 인천시교육청에 신고했고, 학교 측도 경찰에 이 사실을 알렸습니다.

나혜인 [nahi8@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