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별세...20명만 생존
Posted : 2019-08-04 21:58

동영상시청 도움말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한 분이 또 별세했습니다.

정의기억연대는 오늘 오전 서울에 거주하던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한 분이 돌아가셨으며 고인과 유가족의 뜻에 따라 장례 등의 모든 절차는 비공개로 진행된다고 밝혔습니다.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안타깝고 비통하다며 피해 할머니들의 생활안정 지원 강화와 기념사업, 명예회복을 위한 정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올해 들어 세상을 떠난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는 모두 다섯 분입니다.

이에 따라 정부에 등록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240명 중 오늘 별세한 할머니를 포함해 사망자는 220명으로 늘었고 생존자는 20명으로 줄었습니다.

생존자는 모두 85세 이상의 고령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