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혜수 모친도 채무 논란..."8년 전 연락 끊겨"
Posted : 2019-07-10 21:53

동영상시청 도움말

오늘 하루 배우 김혜수 씨 어머니가 지인들로부터 10억이 넘는 돈을 빌렸다가 몇 년째 갚지 않고 있다는 소식이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는데요.

김혜수 어머니에게 돈을 빌려준 사람 가운데 현직 의원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혜수 씨 모친 /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 13억 정도 되더라고요. (O 의원님 돈은 그럼 얼마 정도가?) 거기는 제일 많죠. 2억 5천. (2억 5천. O 의원님이 소송 거시진 않았고요?) 하시려고 그러는데 지금 현 의원이다 보니까 못하시죠.]

타운하우스 개발을 위해 돈이 필요하다는 말에 현직 의원까지 돈을 내줬던 이유엔 물론 배우 김혜수 씨에 대한 믿음이 있었다고 합니다.

[피해자/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 OOO씨가 김 혜수씨 엄마라는 것만 안 거죠. '연예인인데 그럴 일 없다. 신경 쓸 필요 없다. 걱정 안 해도 된다.' (하니까) 김혜수가 갚을 거란 생각으로…]

이에 대해 김혜수 씨 법률대리인 측이 오늘 입장을 냈습니다.

김혜수 씨 어머니는 십수 년 전부터 금전 문제를 일으켰고, 당시 막대한 빚을 부담한 뒤 8년 가까이 연락이 끊긴 상태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김혜수 씨는 채무 내용을 알지도 못하는 상태에서 어머니 대신 법적 책임을 질 근거는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인터넷 커뮤니티 김혜수 씨 팬들도 김 씨가 모친 빚을 대신 갚지 않아도 문제가 되지 않는다며, 어떤 선택을 내리든 팬으로서 존중하겠다는 지지 성명을 냈습니다.

그동안 가수 장윤정 씨나 전 축구선수인 안정환 씨 그리고 소녀시대 출신 가수 티파니 등

연예인 가족들이 자식의 후광을 이용해 돈을 빌리고 갚지 않은 사례가 끊이지 않았는데요.

자녀들의 꿈과 도전이 가족의 사리사욕을 채우는 일에 이용당하는 일이 더는 반복되지 않길 바랍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