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2,783명| 완치 19,771명| 사망 377명| 검사 누적 2,206,365명
민주노총 "7월 18일 총파업...노동탄압 대응 전면 투쟁"
Posted : 2019-06-24 22:03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민주노총은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문재인 정부의 노동 탄압이라고 규정했는데요.

이에 맞서겠다며 다음 달 18일 총파업을 비롯한 전면 투쟁을 선언했습니다.

김장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민주노총은 지난주 김명환 위원장이 구속된 이후 비상 중앙집행위원회를 여는 등 발 빠르게 대응했습니다.

내부 의견을 모아 김 위원장 구속을 현 정부의 노동 탄압으로 규정했습니다.

그러면서 노동 탄압에 맞서겠다며 전면적이고 대대적인 투쟁을 선언했습니다.

[김경자 / 민주노총 수석부위원장 : 노동 존중, 재벌 개혁에서 노동 탄압, 재벌 존중 사회로 가겠다는 문재인 정부의 선전포고입니다.]

민주노총은 우선 다음 달 18일 총파업을 예고했습니다.

앞서 다음 달 3일에는 공공부문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총파업 투쟁에 돌입합니다.

오는 26일에는 울산에서 전국노동자대회 28일에는 전국 단위사업장 대표자 결의대회를 열어 투쟁 열기를 끌어 올리기로 했습니다.

민주노총은 최저임금위원회를 포함한 정부 위원회 불참 여부는 추가 논의를 통해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난감합니다.

최저임금 심의에서 노동계의 강경 대응은 불 보듯 뻔하고, ILO 핵심 협약 비준을 위한 의견 수렴도 물 건너간 것으로 보입니다.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도 사실상 마비된 상태여서 노정 관계는 회복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YTN 김장하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