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배우 지창욱 버닝썬 '린사모'와 찍은 사진 해명

실시간 주요뉴스

배우 지창욱 버닝썬 '린사모'와 찍은 사진 해명
배우 지창욱이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공개된 '린사모'와 함께 찍은 사진에 대해 해명했다.

지창욱의 소속사 글로리어스엔터테인먼트는 24일, "23일 방송에 노출된 이미지 속 인물과 당사 배우는 전혀 관계가 없으며 팬이라며 부탁한 요청에 응해준 사진임을 알려드린다"고 썼다.

이어서 "이와 관련해 당사 배우에 대한 허위사실이 무분별하게 확대, 악성 루머 및 성희롱 등으로 이어져 배우의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되는 상황으로 번지고 있다"며 "이에 배우는 물론 가족과 이러한 상황을 지켜본 팬 여러분들에게도 피해와 상처를 주고 있다"고 썼다.

또한 "관련한 추측성 루머에 대한 작성, 게시, 유포 등의 불법 행위를 자제해주시기 바란다'며 '당사는 본 공지 전후로 제보해주신 자료와 자체 모니터링 자료를 통해 소속 배우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알려드린다"고 끝맺었다.

배우 지창욱과 사진을 찍은 '린사모'는 버닝썬 지분의 20%를 가지고 있는 대만 투자자로 '그것이 알고 싶다' 제보자들은 '홍콩과 대만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폭력 조직인 삼합회와 연관이 있는 인물', '대만에서 남편이 총리급이라 이름조차 못 꺼내는 사람'으로 묘사했다.


YTN PLUS 최가영 기자 (weeping07@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