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프로복싱 신인왕 출신 30대, 여자친구 폭행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프로복싱 신인왕 출신 30대, 여자친구 폭행

2016년 02월 12일 11시 3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프로복싱 신인왕 출신 30대, 여자친구 폭행
헤어지자는 여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프로복싱 신인왕 출신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여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34살 A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A 씨는 지난 10일 오전 5시 반쯤,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의 한 빌라에서 여자친구와 말다툼을 벌이다 헤어지자는 말에 넘어뜨리고 목을 조르며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여자친구의 신고 전화가 끊어지기 전 비명을 듣고 위치를 추적해 A 씨를 검거했습니다.

A 씨는 과거 프로복싱 신인왕전에서 우승을 차지한 경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홍성욱[hsw0504@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