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신종 마약 유통 미군 등 무더기 적발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신종 마약 유통 미군 등 무더기 적발

2011년 07월 20일 00시 5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서울용산경찰서는 신종마약 스파이스를 국내로 밀반입해 유통시킨 혐의 등으로 A 상병을 비롯한 주한미군 6명과 군속 1명을 검거해 미군 헌병대에 넘겼습니다.

또 이들에게 마약을 사들여 판매한 혐의로 전직 영어강사 29살 김 모 씨 등 2명을 구속하고 클럽 DJ 강 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A 상병 등은 지난 5월 서울 이태원동에서 김 씨에게 스파이스 390여 g을 판매해 국내에 마약을 유통시킨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김 씨에게서 스파이스를 사들여 피운 혐의로 가정주부와 댄서 등 7명을 불구속 입건하고, 중간 판매책인 미국인과 '스파이스'를 피운 미군 등 15명을 뒤쫓고 있습니다.

박조은 [joeu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