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70명| 완치 13,817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54,898명
주차비 안내려고 관리원 집단폭행한 조폭 영장
Posted : 2010-11-30 18:31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주차요금을 내라는 주차관리원을 마구 때린 혐의로 조직폭력배 20살 하 모 씨 등 2명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21살 한 모 씨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하 씨 등은 지난 7월 서울 여의도에 있는주점에서 술을 마시고 주차요금 만 8,000원을 내라는 주차관리원 68살 최 모 씨의 팔을 부러뜨리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하 씨 등은 교도소에서 함께 복역하고 지방에서 폭력조직원으로 활동하다 서울에서 모임을 갖는 과정에서 술김에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고 말했습니다.

양일혁 [hyu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